• 로그인
  • 아이디저장  자동로그인
로그인
전체메뉴
닫기
자유게시판
가족구원♡
안녕하세요~
제자14기 청년 윤다이 입니다^^

너무 늦은감이 있지만 지금 이 혼란한 시기에 믿음이 없는 가정들에게 이 간증을 통해 조금이나마 힘이 되길 바라는 마음으로 미뤘던 간증을 이제야 적어봅니다^^;

2017년 저는 지금까지 살아오면서 가장 힘든일을 겪게 되었습니다. 바로 할아버지가 하늘나라로 떠난해인데요. 여기까지만 보면 천국가서 좋은거 아니냐고 생각할 수 있지만 저희 집은 유교 집안에 할머니는 불교셨고, 당숙할머니는 무당이라 집에서 굿을 하기도 했었던 집안 이었습니다.

2012년 23살때 처음 예수님을 만나고 신앙생활을 시작하면서 가족구원을 위해 참 많은 날을 눈물로 기도했었습니다. 특히 어렸을때부터 함께 살았던 할아버지, 할머니는  연세가 있으시고 그때당시 심하진 않아도 치매를 앓고 있어서 더 간절히 기도 했었던것 같습니다.

그러던중 2017년 4월경 할아버지가 갑자기 다리에 힘이빠지며 걷지 못하게 되셨고 걷지 못하니 빠르게 살이 빠지고 몸은 야위어 갔고 밥도 잘 드시지 못했습니다. 소식을 듣고 집에 내려 갔는데 혼자서는 걷지 못하고 주저앉아버리는 할아버지를 보며 눈물밖에 나지 않았습니다.

그때당시 저는 주6일 근무에 주일만 하루 쉬었었는데 토요일도 교육이 거의 매주 있고, 시간도 늦게 끝나서 일을 마치면 8시, 더 늦으면 9시쯤 됐는데 매주 일이 끝나자마자 서울에서 막차를 타고 전라도 남원에 있는 집으로 내려가서 할아버지에게 목사님 말씀을 틀어드리며 복음을 전하고 기도를 해드리고, 다음날 그때당시 다니던 교회에서 주일에 맡은 사역이 있어서 새벽기차를 타고 다시 올라와 주일 사역을 하곤 했었습니다.

지금 생각해보면 어떻게 그렇게 할수 있었을까 생각을 해봤는데 그 모든것이 주님의 은혜였고, 하나님이 힘 주셨었다는 것을 나중에 깨닫게 되었습니다.

그렇게 몇개월을 하다보니 할아버지가 좀 호전되는듯보여 몇주 못갔는데 그동안 쌓였던 피로로 체력이 떨어져서 맡았던 사역까지 감당을 못하고 내려놓게 되었는데 그러다가 할아버지가 다시 건강이 악화되면서 다시 또 매주 내려가서 이제는 아예 주일날 시골 교회에서 예배드리며 복음을 전했습니다.

그렇게 복음을 전해도 할아버지는 말씀을 못알아 듣겠다며 안들으려고도 하셨는데 억지로 억지로 복음을 듣게 했습니다.

그렇게 7개월을 좀 넘겼을때 11월 둘째?셋째?주 주일날... 그날은 유독 할아버지가 더 힘들어 보여서 오전에 예배를 드리고 와서 거의 하루종일 할아버지 옆에 붙어서 말씀을 틀어놓고 손잡고 기도를 해드렸습니다. 억지로 아멘도 시키면서 복음도 전했습니다.

그러다가 다시 서울로 올라갈 시간이 되었는데 왠지 모르게 발걸음이 무거웠습니다. 그날이 마지막이라는 것을 알아서 그랬을까요..?? 아쉬운 마음에 말씀을 틀어놓고 나왔는데 그때 고모가 같이 계셔서 마지막에 할아버지를 보고 나오셨는데 말씀을 끄면 안되냐고... "아버지 이거 무슨말인지 모르겠죠?" 하며 말씀을 꺼버리셨습니다.. 어쩔 수 없이 올라가야해서 무거운 마음으로 발길을 돌렸는데 그때 고모가 마지막까지 할아버지 얼굴을 빤히 쳐다보시다가 나왔었습니다.

그날을 마지막으로 그주 금요일...
아침일찍 이른시간에 언니에게 전화가 오길래 불안감이 엄습했고.. 우려는 현실이 되어 새벽에 할아버지가 돌아가셨다고 언니가 울면서 소식을 전해왔습니다.
저는 '어떻게', '어떻게'만 반복하며 눈물밖에 나오지 않았습니다. 왜냐면 그때는 복음을 전한다고 전했지만 할아버지가 구원받았다는 확신이 없었습니다. 

시골교회에 다니셨던분중 한분은 장례식장에 오셔서 할아버지 구원 못받아서 어떡하냐고 하시기까지하셔서 제 마음은 더 무너져 내렸습니다.

그렇게 할아버지를 떠나보내고 다시 일상으로 돌아왔지만 저는 몇일동안 제정신을 차릴수가 없었습니다. 

감사하게도 지금 회사의 대표님이면서 우리 하나로교회에서는 중등부 부장선생님이신 김태민안수집사님께서 그런 저를보며 할아버지 천국가셨다고, 복음전한거 아니냐고 강력하게 선포하듯 말씀해 주셔서 어떤 위로도 위로가 안됐었는데 너무도 강력하게 천국가셨다고 말씀해주셔서 다시 힘을 낼 수 있었습니다.

그러면서도 한번씩 너무도 생생하게 할아버지가 살아돌아오신것처럼 꿈에나와서 힘들어질때가 있었고, 생각이 깊어지면 또다시 눈물이 나왔습니다.

그렇게 1년이 좀 지나서 2019년부터 지금의 하나로교회를 오게 되었는데요.
진짜간증은 여기서부터입니다!!

교회를 통해 알게된 한 권사님께서 밸런스워킹PT 지도자 과정을 하게 되셨는데 교육이 끝난후에 얘기를 나누다가 어머니가 구원받으신 간증을 해주셨었습니다.

믿음이 없던 어머니를 위해 꿈속에서라도 예수님을 만나게 해달라고 20여년?을 기도하셨었다고 하셨는데 정말로 예수님이 꿈속에 나와서 만나주셨다는 간증이었습니다. 그때 어머니께서 꿈에 예수님이 나온 후 몇일간 얘기를 못하고 얼굴빛이 어두워졌었는데 어렵게 꿈 얘기를 꺼내셔서 권사님이 그거 예수님이 만나주신거라고 얘기했더니 갑자가 얼굴빛이 환해지셨다는 것이었습니다. 

그 얘길 듣는데 확신이 들었습니다. 할아버지가 구원받으셨겠구나 라구요!!
왜냐하면 할아버지가 돌아가시기전 마지막 주일날 고모가 말씀을 끄고 나오기전에 할아버지 얼굴을 끝까지 쳐다보다가 나오셨었는데 장례식장에서 고모가 이런얘길 해주셨습니다. 왜 교회다니는 사람들이 기도하는지 알겠다고, 그날 하루종일 할아버지 옆에서 기도하지 않았냐고, 마지막에 나오기전에 아버지 얼굴을 보는데 그전에는 정말 힘들어 보였는데 그날은 너무 편해보이셨다고, 그래서 교회다니는 사람들이 기도하나보다고 하셨었습니다.

권사님의 간증을 듣다가 그 얘기가 생각이 나면서 맘속에 구원의 확신이 들었습니다. 그리고 그 이후에는 할아버지가 꿈에 나오지 않고, 생각만하면 슬픔에 빠졌었는데 그 슬픔이 기쁨으로 바뀌었습니다!!

할아버지가 구원받았다는 확신이 생기니 믿음 또한 더 견고해져갔습니다.
아!하나님은 절대 기도한것을 땅에 떨어뜨리지 않으시구나!! 가족구원을 위해 기도했던것들 하나님이 다 듣고 응답하시겠구나 하는 믿음도 생겼습니다. 아직은 남아있는 저희 가족들이 예수님을 모르고 신앙생활도 하지 않지만 저는 확신합니다. 제가 기도하고 복음 전했을때 주님의 때가 이르면 우리가족들도 모두 구원받을 수 있을거라는 것을요~!!

저는 요즘 우리 하나로교회에 속해 있다는 것에 자부심을 느끼고  너무 너무 감사합니다! 우리 교회에와서 진짜 천국소망이 뭔지도 알게 되었고, 참 사랑과 기쁨또한 느낄 수 있었습니다. 

아마도 우리 하나로교회에 오지 않았다면 아직까지도 할아버지를 그리워하며 슬픔에 빠져 있었겠지만 지금은 그 슬픔이 다시 만날날을 기다리며 소망으로 바뀌었습니다. 

우리 하나로교회에 온지 얼마 안됐을때만해도 프라이밴드가와서 찬양예배를 드릴때 간증을 들으며 할아버지 생각에 엄청 눈물 쏟았던 적이 있습니다. 아마 그때 제 옆에 있었던 청년들은 왜 저렇게 울지 했을 거에요..ㅎㅎ 

그랬던 저인데 하나님은 그런 저에게 권사님의 간증을 듣게 하셨고, 구원의 확신을 갖게 해주셨습니다.
이 모든것이 주님의 은혜임을 고백합니다!!❤

지금까지 저의 삶을 인도하시고, 앞으로도 은혜가운데 인도해주실 주님을 찬양하며 모든 영광 주님께 올려드립니다❤
 




  • 홍상민 2021.02.18 08:09

    사랑하는 윤다이청년♡♡♡
    간증의 글을 읽으며 눈물이 흐릅니다.
    저의 친정도 시댁도 모두 예수님을 믿지 않고 말씀을 들으려 하지 않았습니다.
    재작년쯤 모셔오기 대축제를 통해 사랑하는 주님께서 친정어머니를 인도해주셨습니다~~
    그때는 너무 기쁘고 감사했는데 지금은 가족구원을 위해 제가 간절히 힘써 전도하지 않고 있는지 깊이 회개합니다ㅠㅠ
    윤다이 청년 가족 모두가 언젠가 주님을 만나길 저도 기도하겠습니다^^
    그리고 우리 가족의 구원을 위해 힘껏 더 열심히 말씀을 전하고 기도할려고 합니다~ 감사합니다!!!
    많이 많이 사랑합니다 ♡♡♡

  • 강민정2021.02.18 17:38

    가족을위해 눈물로기도하는 사랑하는선생님의 간절한 기도에 응답하신주님을찬양하며 모든 가족들이 예수님영접하여구원받길 기도로응원하며 그리운 본향에서 사랑하는 할아버지 뵙길 끝까지 승리해요♡♡♡

  • 이용구2021.02.18 21:11

    윤다이 청년 넘 멋진 간증에 감사합니다.
    천국과 지옥이 있다는것을 젊은 청년시절에 확고하게 믿어지기에 그렇게 간절히 할아버지의 구원을 위해 기도하고 애타게 간구하였을 다이청년의 귀한 모습이 그려집니다. 그후 우리교회를 만나 할아버지의 구원의 확신을 갖고 기뻣다는 이야기는 우리 온 교우들의 기쁨입니다.세계 최고의 명문 우리교회 우리목사님을 만나게하신 주님을 찬양합니다.

  • 김명순2021.02.19 09:53

    사랑하는 다이 청년
    가족 구원의 열정에 주님께서
    반드시 들어주시리라 믿습니다
    이사야43:1절 말씀의 은혜가
    참으로 감사한 우리들입니다
    그날을 향하여
    우리 힘차게 달려가요^^
    축복해요

  • 유강철2021.02.19 10:11

    아멘 아멘 아멘!!!
    귀한 간증 너무너무 감사합니다!!!
    정말 글을 보면서 생각과 마음을 다시 갖게 되었습니다!
    저도 비슷한 기도제목을 갖고 있는데 저도 한 번도 포기않고 사랑으로 복음을 끝까지 전하는 제가 되길 원합니다!!
    정말 정말 축복하고 축복합니다!!^^

  • 윤준용2021.02.19 10:32

    다이를 통해 이루실 모든 구원에 주님께 미리 감사드리며
    너무 너무 축복합니다❤
    이 시대의 전도자, 윤다이 짱짱!!!!

  • 김태연2021.02.19 12:32

    사랑하는 다이청년의 가족구원을 위한 마음이 느껴집니다~ 다이청년의 간절한 기도에 하나님께서 반드시 응답하실것을 믿으며 함께 기도합니다~♡♡ 축복합니다!!^^

  • 전세훈2021.02.19 13:05

    아멘♡
    우리할머니와 마지막 식사 자리가 생각나는 은혜로운 간증 잘 읽었습니다. 천국에서 밝히 아는 순간. 할머니가 계셨으면 합니다.

  • 신연님 2021.02.19 14:41

    사랑하는 다이청년의 할아버지를
    구원코자 애타게 기도하는 마음을
    받으신 주님께 감사드려요♡
    저도 울친정엄마를 위해 주님께
    맡기고 힘에 지나도록 기도하며 구원의
    확신을 가졌었거든요~~
    참으로 미쁘신 우리 하나님이
    아닐 수없습니다♡#^^#
    넘 은혜로운 간증 감사해요❤

  • 강병춘2021.02.19 18:03

    은혜로운 간증 감사합니다♡
    슬픔이 변하여 기쁨과 감사로 천국에서
    다시 만날 할아버지를 생각하며 그날을
    바라보는 다이청년 지금까지도 인도하셨지만 앞으로의 삶도 우리 주님께서
    책임져 주실줄 믿습니다~♡♡

  • 김보라2021.02.19 21:58

    사랑하는 다이청년! 귀한 간증에 아멘아멘, 할렐루야가 절로 나옵니다! 일 마치고 늦은 막차를 타고 남원까지 내려가 복음을 전하고..다음날 새벽에 또 올라오는 그 일정은 사람의 생각으로는 정말 고되지만, 주님께서 힘 주시고 함께 해주셨음이 느껴집니다 :)

  • 권영화2021.02.19 23:37

    사랑하는 다이청년의 간증을 통해 아멘 아멘하며 얼마나 기쁜지 모르겠습니다.
    하나님께서는 분명 역사하시고 일하고 계심을 믿습니다. 저도 가족을 위해 기도하고 있는데 다이청년 간증 읽으며 끝까지 열심히 기도해야겠습니다.
    정말 멋집니다.❤❤❤

  • 이주희2021.02.20 00:15

    아멘아멘-♡정말 다이청년의 간증은 느끼는게 많고 저를 돌아보고 반성하게 된답니다
    가족구원을 위해 저도 더 기도 또 기도해야겠어요

  • 현하영2021.02.20 00:16

    아멘아멘!
    다이언니 모든 가족의 구원을 위해 함께 기도할께요❤️
    저에게도 먼저 천국가신 두 할아버지가 계신데 넘넘 보고싶어요ㅠ천국에서 다시 만날 그날을 기대합니다❤️그날을 향하여!!!

  • 박혜숙2021.02.20 06:28

    사랑하는 다이청년♡
    가족구원을 위해 열심히 신앙생활 기도하는 모습이 넘 예뻐요~~^^그맘 주님께서 아시니 주님의 때에 응답해주실줄 믿어요♡
    저또한 믿지않는 남편을 위해 더더 기도해야겠다고 다짐하게되네요♡화이팅!!

  • 임혜성2021.02.20 08:52

    사랑하는 다이청년의 간증이 참 은혜가 되네요~❤️ 귀한 그 마음을 우리주님이 다 아시고 먼저 일하신 줄 믿어요~!!!
    새벽이슬같은 다이청년을 마구마구 축복해요~❤️

  • 김상남2021.02.20 15:56

    사랑하는 샘의 귀한 간증을 읽으면서 정신을 차리게 되요.
    가족구원을 위해 간절히 기도하며 최선을 다해 섬기면 주님께서 때가 되면 아름다운 구원의 열매를 주시는 것을 귀한 간증을 통해 다시한번 새기게 되네요.
    남은 가족들도 반드시 사랑하는 샘의 간절한 기도와 섬김을 통해 주님께 돌아오리라 믿어요.
    너무 사랑스럽고 복된 샘을 축복해요..
    저도 시들해진 가족구원 기도와 섬김에 불을 더 지펴보겠습니다.

  • 정태신2021.02.20 18:30

    사랑하는 윤다이청년의 은혜로운 귀한 간증이 감동이 됩니다.영혼구원을 위해 최선을 다한 그 마음과 기도를 주께서 얼마나 기뻐하셨을까요?
    다이청년을 통해 정말 많은 도전이 됩니다.
    사랑하며 축복합니다.

  • 김상연2021.02.20 19:21

    사랑하는 다이청년!
    간증을 읽으면서 다이청년이 얼마나 할아버지 구원을 위해 애쓰고 기도했는지..그맘이 느껴지고 제 자신이 부끄러워지면서 눈물이 나네요
    말로만 가족구원이 아닌 더 열심히 기도해야겠네요
    다이청년 축복합니다 ~!
    천국에서 만날 할아버지! 부럽네요~^^

  • 한수연2021.02.20 23:46

    사랑하는 다이 청년의 넘 은혜로운 간증 글 넘 감사하네요~~저도 친정 식구 가족 구원을 위해 끊임없이 눈물로 기도하고 최선을 다해야겠다고 다짐을 하게 되었어요. 너무 사랑해요~~♡♡♡

  • 김종진2021.02.20 23:47

    사랑하는 윤다이 청년의 아름다운 간증에 감사합니다.
    하나라도 땅에 떨어뜨리지 않는 주님께서 다이 청년의 아름다운 기도를 들어즈실 것입니다.

  • 정지연2021.02.21 00:00

    사랑하는 다이 청년의 간증을 보며 부끄럽기 그지없는 제 모습에 반성하게 됩니다.
    할아버님의 구원을위해 열정적인 신앙생활을 했던 모습에 분명히 주님께서 구원을 하셨을겁니다. 가족 구원을 위해 저도 열정적으로 신앙생활을 해야겠습니다♥️

  • 박정식2021.02.21 06:13

    사랑하는 다이 선생님

  • 강진주2021.02.21 11:32

    사랑하는 다이청년님~♡
    귀한 간증에 눈물이 흐릅니다~ 우리의 슬픔을 기쁨으로 바꿔주시는 주님을 찬양해요! 다이청년을 통해 복음이 흘러 다른 모든 가족이 구원을 얻을거라는 확신이 듭니다!
    귀하고 귀한 간증으로 저도 다시 복음 전파의 열정이 샘솟습니다~♡
    우리 교회, 우리 목사님, 우리 성도님들 만나게 하신 주님의 큰 은혜에 깊이 감사드려요♡♡♡

  • 박재형2021.02.21 15:02

    가족들의 구원, 천국 소망의 간절함.. 윤다이 청년의 마음이 느껴집니다. 복에 복이 넘치는 윤다이 청년을 축복합니다.

  • 박정옥2021.02.21 15:24

    사랑하는 다이청년의 간증 감사해요~
    모든 가족이 구원 받길 함께 기도하며 축복합니다 저도 가족 구원을 위해 기도합니다~♡

  • 안진선2021.02.21 17:20

    할렐루야! 하나님께서 다이청년의 간절한 눈물 할아버지를 구원 코자 복음의 전하는 자로 애쓰고 힘쓰고 눈물로 기도했음을 알기에 힘들어하는 당신의 딸의 마음을 위로해주시고 힘을 주시기까지 만남을 통해 인도해주셨네요
    긍휼하신 하나님! 감사드립니다
    다이 청년이 구원의 확신을 통해 마음에 평안을 누려서 참 다행입니다
    날마다 독수리와 같은 새힘을 주세요 하나님께 영광 돌리는 멋지고 큰 그릇이 되길 기도합니다^^

  • 박시온2021.02.22 16:03

    아멘아멘❤ 저희 친할아버지, 친할머니, 외할머니도 예수님을 영접하시기를 소원합니다

  • 김기현2021.02.22 16:22

    아멘!!
    복음을 향한 열정에 도전이 됩니다.
    기도에 응답해 주시고 위로해 주신 하나님을 찬양합니다.^^

  • 최성규2021.02.22 20:58

    가족구원 우리 모두의 소원이자 기도
    제목입니다~~!!!
    다이청년의 아름다운 소원과 기도를
    주님께서 들으시고 응답하실줄 믿습니다.
    가족을 향한 안타까운 맘 저도 예외는
    아닌데 주님께서 그들의 마음을 돌이켜
    주시길 간절히 소망합니다~~♡♡

  • 함수윤2021.02.22 21:20

    아멘 아멘!! 사랑하는 다이청년의 간증의글 너무나도 귀하고 은혜롭습니다. 하나님께서는 가족을 위한 영혼구원의 눈물을 보시고 들어 응답해 주셨고 들어 응답해 주실 줄 믿습니다. 아직함께 하지 못하는 불신앙의 죄인들 용서해 주시고 간절히 전심으로 믿고 구하였으니 기적과 같은 응답의 도구로 사용되어질 줄 믿습니다.감사하며 사랑합니다.❤️~

  • 최홍기2021.02.23 09:06

    사랑하는 다이청년 간증이 나의 간증이 간증이 되길 원합니다
    눈물로 씨를 뿌리는 자는 기쁨으로 단을 거두리로다
    믿지 않는 형제자매들위해 눈물 흘리며 애끓는 마음으로
    복음을 전했는지 뒤 돌아 보아지네요
    기도와 말씀으로 눈물의 씨를 뿌려 기쁨의 단을 거둔자가 되길 소망합니다

  • 임지선2021.02.25 08:52

    사랑하는 다이청년의 고백이 넘 아름답네요. 가족구원을 위해 애쓰는 귀한맘 주님께서 꼭 들어주시리라 믿어요! 우리교회 우리목사님 만난걸 축하해요~♡

  • 정영림2021.02.26 10:29

    사랑하는 자매님 ~
    은혜롭고 감동적인 간증이네요♡
    사람을 통해 일하시는 주님께서
    집사님과 권사님을 통해 위로와 확신을 주셨군요!
    자매님을 통해 일하시는 하나님께서 또 어떤
    일을 이루실지 너무 너무 기대됩니다♡

  • 신보경2021.02.27 20:32

    사랑하는 다이자매❤️ 주님의 위로와 가족구원의 열정이 가득 담긴 간증을 보며 많은 은혜를 받았습니다^^ 아직 주변에 믿지않는 가족을 위해 더욱 기도하고 전도해야함을 또 깨닫습니다ㅠㅠ 사랑하는 다이자매의 삶속에 놀라운 주님의 은혜를 더욱 기대하며 축복합니다❤️❤️

  • 정옥희2021.02.27 23:44

    우리의 간구와 마음의 소원을 들어주시는 신실하신 주님께 영광돌립니다.
    귀한 다이선생님의 가족구원을 위한 기도와 열정, 복음을 꾸준히 증거하는 담대함
    저에게도 늘 넘치길 기도합니다. 다이선셍님, 멋져요~!!
    저도 포기하지 않고, 세월을 아끼며 더더 분발해야겠어요.

  • 김대수2021.03.17 09:27

    윤다이청년 마음의 평안 주심 성령님이 주신줄 믿습니다. 기족구원의 헌신을 주님께서 받으신줄 믿습니다♡

새글 0 / 6,650 

검색

번호 제목 작성자 등록일 조회수
공지 포괄적 차별금지법, 왜 희대의 악법인가! [125 2020.07.01 9689
공지 온라인 예물에 대해 문의하는 분들이 많아 .. [93 2020.03.19 9384
6650 도움되는 상식 [15 2021.04.17 76
6649 '하나로The드림' 암송성구(2021. 4. 11)입.. [12 2021.04.11 102
6648 ## 완전한 복음, 진짜 복음 ## [10 2021.04.11 96
6647 ������절대로 주의하세요✋ [29 2021.04.10 178
6646 ZERO or HERO ? [28 2021.04.09 187
6645 우한코로나 상황 속에서 감사와 기쁨으로 .. [20 2021.04.05 186
6644 '하나로The드림' 암송성구(2021. 4. 4)입니.. [14 2021.04.04 124
6643 @@ 신곡(新曲) 발표 @@ [11 2021.04.04 116
6642 내 마음의 한 자리 [26 2021.04.03 211
6641 감사 [27
2021.03.31 239
6640 ** 666 ** [11 2021.03.28 161
6639 '하나로The드림' 암송성구(2021. 3. 28)입.. [17 2021.03.28 133
6638 마음을 움직이게하시고 인도하시는 나의 주.. [24 2021.03.28 204
6637 마지막 기도 [30 2021.03.25 304
6636 천국 대명문 우리 교회 "하나로 교회&.. [33 2021.03.24 267
찾아오시는길
미니맵을 클릭하여 확인하시면 더욱 자세히 오시는 길을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하나로교회, 하나로스쿨(HS)
경기도 김포시 김포한강2로 167(장기동 1640번지)
TEL. 031)992-9191 / 996-3004 / 987-0103
FAX. 031)984-9192
하나로 어린이집
경기도 김포시 감정로 3-1(감정동 550-25번지)
어린이집 TEL. 031)997-6509 FAX. 031)997-6510